[롤챔스 스프링 경기결과]KT 진에어 꺾고 시즌 5연승, 경기 다시보기

Posted by 진다방
2017.02.09 00:34 E스포츠/LoL

롤챔스 스프링 경기결과, KT vs 진에어 , 경기 다시보기


KT가 진에어에게 2:0에게 승리를 하면서 시즌 5연승을 기록했다. 이번 시즌 전승으로 아직 한 경기를 덜치른 SKT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점점 두팀의 1위 경쟁이 재밌어 지는 시즌이다.


KT vs 진에어 1세트


1세트 초반 부터 두팀은 팽팽하게 맞섰다. 서로 번갈아가면서 공격을 주고 받았다. 1세트 경기는 30분이 되서야 조금씩 KT쪽으로 분위기가 왔다. 한타에서 마타의 자이라가 궁극기 활용을 제대로 하면서 대승을 이끌었다. 이 한타로 바론까지 가져온 KT는 스노우볼을 한번에 크게 굴리면서 승리를 따냈다.




KT vs 진에어 2세트


2세트에서 KT가 바텀라인에서 다이브를 성공하며 경기 분위기를 빠르게 가져왔다. KT 특유의 운영으로 스노우볼을 굴려나갔다. 그대로 경기가 끝나는 줄 알았지만 진에어의 반격도 만만치 않았다. 화염 드래곤을 꾸준히 챙겨간 진에어는 한타에서 승리를 챙겨가면서 경기를 팽팽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이후 KT가 다시 집중력을 발휘하면서 바론을 가져왔고 경기는 그대로 KT의 승리로 끝나고 말았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2017 롤챔스 스프링 프리뷰]슈퍼팀 KT vs 패기의 진에어

Posted by 진다방
2017.02.08 09:08 E스포츠/LoL

롤챔스 스프링 스플릿 KT vs 진에어



슈퍼팀 KT롤스터와 패기의 진에어가 맞붙는다. 선수 면면과 이번 시즌 기록을 보면 객관적으로 KT롤스터가 우위에 있는 것은 확실하다. 하지만 이번 시즌 진에어의 패기만큼은 여느 시즌과는 다르다. 


먼저 KT롤스터는 이번 시즌 내내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그래야 한다. 라인별로 최고라고 할 수 있는 선수들을 영입하면서 우승의지가 어느 시즌보다 높다. 마타도 "우승하려고 LCK로 돌아왔다"라고 할 정도다.


점점 손발이 맞는 모습을 보여주는 KT다. 그리고 모든 라인 약점이 보이지 않는다. 손발이 맞아가면서 (구)삼성왕조의 경기운영이 조금씩 보여지고 있다. 스코어와 마타의 호흡이 맞아가면서 맵장악을 통한 빠른 합류와 상대방을 압박하는 플레이가 점점 살아나고 있다.





지난 시즌까지 진에어에 꼬리표처럼 달라붙는 단어는 '늪'으로 지루한 운영, 질질끄는 운영을 보여주었다. 경기내내 방어적인 경기운영으로 롤챔스 최장경기 시간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팀이었다.


하지만 이번 시즌 진에어는 달라졌다. 아프리카 프릭스 출신 익수와 눈꽃선수를 영입해서인지 아직 1승뿐이지만 경기내용은 화끈해졌다. 익수와 눈꽃말고도 신인선수로 분류되는 테디와 엄티의 패기도 만만치 않다. 롤챔스라는 큰 대회에서 주눅들지 않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매치 Point : 봇라인전

KT는 위에서도 말했지만 모든 라인이 강하다. 세계최고의 탑으로 분류되는 스멥, 노련한 정글러 스코어, 미드의 폰, 그리고 봇듀오의 데프트, 마타까지 있다. 누가 에이스라고 꼽기 힘들 정도다.

그래도 MVP 포인트로 보면 지금 현재까지는 데프트가 에이스라고 할 수 있다. 


진에어의 현재까지 에이스는 봇듀오다. 익수와 쿠잔이 시즌 초반 흔들리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그래도 1승을 챙길 수 있었던 것은 테디와 눈꽃의 활약이 있었기 때문이다.


테디가 인터뷰에서도 밝혔지만 롤모델을 데프트로 꼽았다. 공격적인 플레이를 보고 배우려고 노력했다는 말을 직접하기도 했다. 테디에게 데프트와의 맞대결은 의미가 클 것이다. 


서포터대결도 볼만하다. 자칭타칭 세계최고의 서포터로 불리우는 마타와 눈꽃의 대결이다. 마이크로 운영의 대가 마타지만 시즌 전 솔로랭크 1위를 찍은 눈꽃 역시 만만치 않을 것이다. 


봇 라인전의 주도권이 어느 시즌보다 치열한 이번 시즌 두 팀의 봇 라인전이 이번 경기 매치포인트라고 할 수 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