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l 스타리그 시즌2] 8강 3경기 이영호 vs 김승현, 이영호 4강진출 :: 우저씨로그

[asl 스타리그 시즌2] 8강 3경기 이영호 vs 김승현, 이영호 4강진출

Posted by 진다방
2017.01.08 21:47 E스포츠/스타1

오늘은 ASL 스타리그 시즌2 8강 3경기 이영호 vs 김승현 경기가 있는 날이었습니다. 결과는 3:1로 이영호 선수가 승리하면서 4강에 진출했습니다. 그럼 세세한 경기 리뷰 시작하겠습니다.


1경기 태풍의 눈

첫 경기는 이영호는 5시 김승현은 1시에서 플레이를 했습니다. 이영호 선수가 첫 정찰부터 실수를 보였습니다. 깊숙이 확인하지 않고 지나치면서 정찰을 실패하게 됩니다. 빌드는 이영호는 배럭 멀티를 김승현은 1게이트 멀티를 사용했습니다. 

 이영호가 탱크 4기와 마린 그리고 추가 벌쳐를 사용해 초반 타이밍 러쉬를 시도했지만 김승현의 다수의 드라군에 의해 막히게 됩니다. 탱크 숫자가 많이 줄어든 이영호는 수비적으로 태세를 변환하면서 3번째 멀티를 시도했습니다. 김승현 선수도 이에 맞춰서 3번째 멀티와 함께 게이트웨이 숫자를 늘려나갔습니다.

 제가 생각한 매치 포인트는 이영호의 한방 러쉬가 김승현의 기지를 공격하러 갈 때 김승현은 두가지 선택을 할 수 있었습니다. 아예 소모전을 시도하던지 아니면 역으로 리콜을 시도하던지 이렇게 두 가지 옵션이 있었습니다. 하지만 리콜을 시도하려다가 다시 병력을 돌려 막으러 가는 것을 선택했습니다. 결국 이 선택은 이도저도 아닌 선택이 됐고 결국 본진도 밀리면서 GG를 치게 됐습니다.


2경기 써킷브레이커

두 선수의 위치는 1시 이영호 김승현은 7시 대각선에 위치했습니다. 1경기를 패배한 김승현선수는 빠른 다크템플러 빌드를 준비했습니다. 이영호 선수는 1팩 멀티를 시도했습니다. 경기에 승패는 다크템플러가 통하느냐 안 통하느냐에 따라 달려있었습니다. 하지만 눈치를 챘는지 이영호 선수는 바로 아카데미를 올리고 마인과 함께 무난하게 막았습니다.

 이후 김승현 선수는 무난하게 멀티를 먹고 아비터 테크트리를 타는 것이 아니라 리버 드랍러쉬를 준비했습니다. 하지만 드랍이 벌쳐에 걸리면서 큰 피해를 주지 못하게 됩니다. 이영호 선수는 무난하게 막으면서 세번째 멀티를 했고 김승현 선수는 불리함을 이겨내기위해 네번째 멀티까지 동시에 시도했습니다.

 이영호 선수는 드랍플레이와 벌처를 활용해서 피해를 주었고 4번째 확장을 성공했습니다. 이렇게 되면 프로토스와 테란이 확장 숫자가 같게 되고 자연스럽게 테란이 유리한 흐름을 타게 됩니다. 업그레이드도 이영호 선수가 1업이 높은 상황이었습니다. 김승현선수는 소모전을 시도 하면서 추가확장을 시도했고 이영호도 벌쳐 견제를 충분히 주고 멀티를 먹으면서 모아놓은 탱크로 전진을 시도했습니다.

 김승현선수는 리콜을 시도헀지만 이영호선수가 정말 무난히 막았습니다. 추가 리콜 공격도 막아내면서 이영호 선수는 메인기지와 멀티기지를 동시에 공겨했습니다. 리콜로 계속해서 시간을 끌고 피해를 주려고 했지만 이영호선수는 이영호선수였습니다. 상대의 공격은 잘 막고 자신은 동시에 상대의 주요기지들을 부시면서 GG를 받아냈습니다.


3경기 데미안2

마지막 경기가 될 수도 있는 3경기 두 선수의 위치는 7시 이영호선수 3시 김승현선수였습니다. 김승현 선수는 이번 경기에서도 초반 리버 드랍을 시도했습니다. 이영호 선수는 전 경기와 마찬가지로 2마린 탱크 멀티를 시도했습니다. 

초반에 드라군 한 마리로 푸쉬를 간 김승현 선수는 언덕을 안 올라가는 실수를 하게됩니다. 이번에도 이영호 선수는 일꾼 한기를 돌려서 상대에 전략을 간파하면서 무난하게 막았습니다. 

 이후에 김승현 선수는 패스트 아비터테크와 함께 세번째 멀티 그리고 셔틀견제를 계속해서 했습니다. 이영호 선수는 세번째 멀티와 함께 빠른 타이밍 러쉬를 시도했습니다. 하지만 리버와 드라군 병력에 막히게 됐습니다. 1시 멀티의 넥서스를 깨긴 했지만 그래도 프로브를 지키고 네번째 확장까지 성공하면서 프로토스가 좀 더 유리한 상황이었습니다. 

 김승현선수는 이러한 유리함으로 계속해서 리콜공격을 성공하면서 이영호 선수의 자원을 말려버렸습니다. 결국 서로의 멀티를 다 깨는 명경기가 나왔지만 좀 더 자원을 많이 먹고 물량을 뽑은 김승현 선수가 3경기는 따냈습니다.


4경기 벤젠

4번째 경기는 1시 이영호 김승현선수는 7시에서 플레이했습니다. 이영호선수는 배럭 멀티를 김승현 선수는 1질럿 멀티를 시도했습니다. 프로토스가 유리하다고 정평이난 맵이기 때문에 무난하게 가면 김승현선수가 유리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이어서 김승현선수는 빠른 세번째 멀티를 시도 했고 이영호 선수는 시즈모드를 건너뛰고 빠르게 4팩토리를 올리면서 타이밍러쉬를 준비했습니다. 탱크다섯마리와 후속벌쳐가 멀티 앞까지 올 때까지 상대의 의도를 파악을 못했던 김승현선수는 빠른 3번째멀티를 깨지게 됐습니다. 결국 불리함을 극복하지 못하고 이후에 온 이영호 선수의 한방 러쉬에 GG를 쳤습니다.




이렇게 3:1로 이영호 선수가 김승현선수를 이기면서 ASL 스타리그 시즌2 4강에 올라갔습니다. 


이틀 뒤 10일 화요일 8강 마지막 경기 이제동 선수와 송병구 선수 경기가 열립니다. 실시간 리뷰로 돌아오겠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